이웃님들은 아침으로 뭘 드셨는지요~?
전 찬밥이 남아서 계란 볶음밥 해 먹었답니다.
전에는 찬밥이 남으면 처리를 못 해서 냉장고에 넣어 뒀다가도 버리는 경우가 허다했어요.
그러던 제가 요즘 철 들었는지 남은 음식도 잘 먹어 치운 답니다 ㅋㅋㅋ

아무리 만만하고 쉬운 계란 볶음밥이라고 해도 집집마다 해 먹는 방식이 조금 다를 것 같아요~ 그쵸?
저는 중국식 계란 볶음밥을 좋아하는데, 식당에서는 윤기나게 하려고 기름을 들이 붓지요..
그래서 식당에서는 잘 안 먹구 이렇게 집에서 해 먹습니다.


집에 먹을 거 없고 찬 밥 좀 남았을 때...계란 볶음밥 딱이잖아요~
물론 계란 볶음밥 못 만드는 사람은 없겠지만...만만한 계란 볶음밥 만들어 볼께요!

재료: 계란 2개, 밥 1공기, 칵테일 새우 (선택), 파 약간, 올리브유 (or 식용류), 소금


 

1. 잘 늘러붙지 않는 후라이팬에 올리브유 (혹은 식용류)를 1스픈 넣고 달군다.



2. 계란 2개에 소금간을 해서 풀고, 달궈진 팬에 붓는다. 



3. 반 정도 익었을 때 (밑 부분은 익고 윗 부분은 익지 않은 상태), 응어리가 지게 살살 젖는다.
-> 에그스크램블 만들 때 처럼 살살 저어주시면 되겠지요~


4. 계란이 부드러운 상태에서 찬 밥과 새우 (없으면 생략) 를 넣고 살살 저어준다.
-> 찬 밥이 뭉쳤을 경우 미리 수저로 풀어 주시고 넣어주시는 게 볶기 편해요.
-> 익히지 않은 새우를 준비했을 경우 미리 삶거나 구워서 익혀 주세요.
-> 좀 더 윤기있는 볶음밥을 원하시면 이 때 기름을 좀 더 넣어주시면 됩니다.

5. 마지막에 잘게 썬 파를 조금 뿌려준다.
-> 파를 넣으면 계란의 느끼한 맛도 덜 하고 색감도 더 예쁜데, 전 오늘 깜박했지 뭐예요~ ㅋㅋ

레시피라고 부르기엔 민망하지만,,,,
포인트는 밥을 볶다가 계란을 넣는 게 아니라, 계란을 볶다가 밥을 넣는다는 것!

밥을 볶다가 계란을 넣으면 계란이 밥알에 찰싹 달라붙어서 식감도 않 좋고 더 느끼하더라구요.
이렇게 살짝 붙을 붙고, 고슬고슬 떨어질 땐 떨어져야 맛있어요!


집에 칵테일 새우가 있어서 넣었더니, 새우의 통통 씹히는 맛도 너무 좋네요.


김치 담그려고 배추 절이는 중이었는데, 찬이 하나도 없어서 알배추 몇 가닥 골라다가 겉저리 무쳤어요 ㅋㅋ
이렇게 게운한 반찬하고 먹으면 더 좋겠지요^^

지난번에 만들어 먹은 편수가 딱 4개밖에 안 남았길래 것도 쪘어요.
크기가 들쑥날쑥~~ 그래도 맛은 좋아요.
먹으면서...후회했어요...J가 느무 느무 좋아하는 건데, 아무리 4개라지만 남겨놓을 걸 하구요.....^^;;;


깔끔하고 든든~한 계란 볶음밥... 후다닥 만들어 아침밥으로 먹으면 괜찮겠죠~?!



  1. red velvet

    | 2010.09.07 07:59 | PERMALINK | EDIT | REPLY |

    기본 솜씨가 있으신 분이라 여겨지네요.편수 모양 참 예뽀요. 나중에 예쁜 딸 낳으실듯.ㅋㅋ:) 식탁이 예술이네요! 중국식 계란 볶음밥 저도 조만간 시도해보겠습니당! 행복한 일상으로 컴백하셨군요.ㄹㄹㄹㄹ~~~~

  2. meru

    | 2010.09.07 12:53 신고 | PERMALINK | EDIT |

    사실은 편수 크기가 제각각이예요 ㅋㅋ
    그래도 예쁜 딸은 꼬옥~ 낳고 싶네요~~히힛
    계란 볶음밥 맛있게 해 드세요~^^

  3. gyul

    | 2010.09.07 20:30 신고 | PERMALINK | EDIT | REPLY |

    같은 달걀볶음밥이라도 역시 순서는 사람마다 다른것같아요.
    ㅎㅎ 저는 어렸을때는 이 방법으로 달걀,밥의 순서로 볶았는데
    지금은 밥,달걀의 순서로 볶거든요...
    아...근데 은은한 노란빛의 달걀이 아주 부드럽게 잘 익은것같아요...
    안그래도 처치곤란한 찬밥이 냉장고에 있는데...
    내일 아침은 이걸로 해먹을래요...^^

  4. meru

    | 2010.09.07 21:33 신고 | PERMALINK | EDIT |

    저랑은 완전 반대시네요~
    전 어렸을땐 밥, 달걀순이었고 지금은 달걀-> 밥 순이거든요 ㅋㅋ
    찬밥 해결엔 볶음밥 만한게 없고 아침에 먹기엔 계란 볶음밥이 딱인거 같아요~!^^

  5. Jennifer

    | 2010.09.13 06:44 | PERMALINK | EDIT | REPLY |

    저도 계란볶음밥은 고슬고슬한 중국식 스탈이 좋더라구요. 방법을 이제야 알았네요. meru님한테 중국 음식도 많이 배우고 가요~

  6. meru

    | 2010.09.13 07:48 신고 | PERMALINK | EDIT |

    아~~~빙고!
    저도 고슬고슬하고 동시에 계란맛이 느껴지는 스탈이 넘 좋거든요^^
    Jennifer님의 격려에 힘 입어 중국요리도 더 열심히 업데이트 해야겠네요^^

  7. [버섯돌이]

    | 2010.09.13 08:02 신고 | PERMALINK | EDIT | REPLY |

    아.. 새우라니! 새우라니!!
    계란 볶음밥이 너무 럭셔리한거 아닙니까!! ㅠ_ㅠ

  8. meru

    | 2010.09.13 12:25 신고 | PERMALINK | EDIT |

    어머낫..갑자기 죄송해 집니다~~ㅎㅎㅎ
    집에 새우가 있어서요~ 냉동새우이니 너무 노여워 하지 마세요~~~
    계란만 넣어도 맛있거든요^^

  9. [ 안나 ]

    | 2010.11.09 14:11 신고 | PERMALINK | EDIT | REPLY |

    어맛! 저 고슬고슬한 계란 볶음밥 넘 좋아하는데~ 게다가 저 편수 어떡해요??? 모양이 완전 이뻐요!!! 역시 meru 님의 밥상은 정말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정갈함이 짱이에요~ (^^)

Write your message and submit
« PREV : 1 : ··· : 491 : 492 : 493 : 494 : 495 : 496 : 497 : 498 : 499 : ··· : 646 : NEXT »